문체부, 예술경영 우수사례 공모…12월 중 시상식 예정
상태바
문체부, 예술경영 우수사례 공모…12월 중 시상식 예정
  • 장영석 기자
  • 승인 2020.09.09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체부가 지난해 진행한 '2019 예술경영 우수사례 공모전' 포스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예술경영지원센터(대표 김도일)와 함께 오는 10월5일까지 '2020 예술경영 우수사례'를 공모하고 6개 단체를 선정해 12월 중에 '예술경영대상'을 시상한다.

이번 공모에서는 전문예술법인·단체와 예술기업이 사업 개발, 조직 운영, 재원 조성 분야에서 예술경영으로 단체나 기업의 상표 가치를 높이고 수익 창출, 관객 개발, 경영 활성화 등의 성과를 낸 사례 등을 찾는다.

특히 올해는 공모 대상을 전문예술법인·단체에 한정하지 않고 일반 예술기업으로 확대해 '문화예술진흥법' 제7조에 따라 문체부와 17개 지자체가 지정한 전문예술법인과 전문예술단체, 문화예술 분야 창·제작 및 유통 등의 사업을 영위하는 법인‧단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아울러 우수사례 공모에 대한 시상 규모도 확대한다. 지난해보다 문체부 장관 표창 2점을 더 추가해, 문체부 장관 표창 4곳, 예술경영지원센터 대표 표창 1곳, 수림문화재단 이사장 표창 1곳 등, 총 6곳에 시상금 4000만원을 수여 한다.

1차 서류심사를 통해 12개 내외 단체를 선발하고, 선발 단체를 대상으로 사례발표 전달력 향상을 위한 사전 연수회를 운영한 후 발표 심사를 통해 최종 우수사례를 선정한다.

발표 심사는 12월(예정)에 열리는 '예술경영대상' 시상식에서 진행한다. 공모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문체부와 예술경영지원센터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