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창 방수미·밴드 이날치, 전통음악으로 한국관광 알린다
상태바
명창 방수미·밴드 이날치, 전통음악으로 한국관광 알린다
  • 양수진 기자
  • 승인 2020.09.22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수미 명창이 참여하는 한국 관광 홍보영상 제작 현장. 한국관광공사 제공


한국관광공사가 서울 및 부산, 전주 편에 이어 강릉, 목포, 안동을 배경으로 한국 전통음악에 팝, 현대적 춤사위를 섞은 한국 관광홍보 영상을 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촬영은 당초 3편의 한국 관광홍보 영상이 국내외로 호응을 끌면서 2020년 관광거점도시로 지정한 3곳을 추가 제작하기로 한 데 따른 것이다.

앞서 공개한 서울 및 부산, 전주 편 영상은 유튜브 합산 조회 수 8000만회, 페이스북과 틱톡 등을 합쳐 총 2억6000만 조회 수를 기록한 바 있다.

이번에 제작하는 3편의 영상에서도 한국색 물씬 풍기는 신명나는 전통음악을 소화한 팝 밴드 '이날치'와 현대 무용그룹 '앰비규어스 댄스컴퍼니'가 나선다.

관광공사는 3편의 영상 제작을 10월 중 마무리하며, 공사 공식 유튜브 채널 등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관광공사는 이번 영상 제작과 함께, 추가로 방수미 명창이 참여하는 전통 판소리 홍보 영상도 만든다.

영상에는 방 명창이 전주 시내 경기전과 전라감영에서 부르는 '약일레라', '신의고향', '별주부가 울며 여짜오되' 등 3곡이 담길 예정이다. 방 명창은 문재인 대통령 유럽 순방 기념 공연에서 방탄소년단(BTS)과 함께 문화사절단으로 참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