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품도 ‘렌탈시대’...CJ오쇼핑, 미술품으로 완성하는 홈 갤러리
상태바
미술품도 ‘렌탈시대’...CJ오쇼핑, 미술품으로 완성하는 홈 갤러리
  • 권미나 기자
  • 승인 2020.10.29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러리K의 미술품 렌탈 서비스(사진=갤러리K)
갤러리K의 미술품 렌탈 서비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인테리어 요소로 미술품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미술품은 한 점으로도 공간에 큰 변화를 가져다주기도 하지만 미술품이 주는 심리적 안정감으로 인해 대중들 사이에서 큰 관심을 끌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25일, CJ 오쇼핑은 갤러리K의 미술품 렌탈 상품을 선보였다. 고가라고 인식되던 미술품을 부담 없는 가격으로 렌탈해 효과적인 인테리어 아이템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을 제안했다.

갤러리K는 생활가전제품 위주로 적용됐던 렌탈의 개념을 문화·예술의 영역으로 확장시켜, 소비자의 취향에 맞는 미술품을 추천하고 이후의 배송 및 설치, 교체 작업은 갤러리K에 소속된 아트딜러와 전문 설치팀이 전담해 진행한다.

수십 년의 경력을 가진 검증된 작가들의 원화 작품을 이용할 수 있으며, 현재 이성근, 정고암, 정미애 등 국내 유명 작가 62명과 제휴를 맺고 1800여점의 작품을 보유하고 있다. 

갤러리K와 제휴된 작가들의 작품은 온라인에서뿐만 아니라 전국의 센터와 대형 몰에서도 볼 수 있다. 서울 양재동 본사를 비롯 인천·부산·제주도·원주·울산에 센터가 있으며 롯데몰 광명점과 아이파크몰 용산점에도 입점해 있다. 이 중 원주센터는 전문 갤러리가 많지 않은 강원도에서 국내 유명작가들의 미술품을 소개하고 직접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에 의미가 크다.

이서율 갤러리K 원주 센터장은 “갤러리K를 통해 많은 분들이 국내 작가들의 원화 작품을 쉽게 접하고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며, ”저평가 되어있는 한국 미술시장의 발전과 대중화를 위해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갤러리K 원주센터는 지역사회의 작가들과 교류하며 작가 발굴에도 힘쓰고 있다. 

원주 무실동에 위치한 갤러리K 원주센터
원주 무실동에 위치한 갤러리K 원주센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