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창작소 공간, 연극 ‘하얀 비’ 관객 성원 속 11월 7일까지 앙코르 연장
상태바
공연창작소 공간, 연극 ‘하얀 비’ 관객 성원 속 11월 7일까지 앙코르 연장
  • 양수진 기자
  • 승인 2020.11.03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극 ‘하얀 비’ 공연

공연창작소 공간의 창작 연극 ‘하얀 비’가 관객 성원에 힘입어 앙코르 연장 공연에 들어간다. 연장된 기간은 단 5일이다. 10월 24일 개막한 작품으로 11월 7일까지 이어진다.

창단 5주년 정기 공연으로 올려진 작품으로 ‘국립극장 별오름’ 극장에서 쇼케이스를 마치고 2년 만이다. ‘하얀 비’는 현대사회를 살아가는 ‘현수’의 일대기를 그린 작품이다.

꿈과 사랑을 잊어가는 인간의 외로움뿐만 아니라 부조리한 사회의 모습까지 유쾌하게 풀어냈다.

연출을 맡은 박경식은 “연극은 창작하는 작품마다 성격이 상당히 다르다. 이전의 작품들은 연출의 의도와 개성이 강했다. 하지만 이 작품은 가족이나 연인, 청소년과 부모님들 세대까지 모두가 접할 수 있게 창작하고 싶었다. 특히 연극을 처음 접하는 관객들에게 좋은 추억을 선물하기 위해서 노력했다”고 말했다.

‘하얀 비’는 11월 7일 토요일까지 공연한다. 특별히 앙코르 작품에서만 볼 수 있는 장면이 연출된다. 또한 재관람을 원하는 관객이 동반 1인과 함께 관람할 시 본인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는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예매는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