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적 발상으로 진정한 행복을 모색하는 방원조 소설집 ‘그대 삶의 향기에 젖다’ 출간
상태바
동화적 발상으로 진정한 행복을 모색하는 방원조 소설집 ‘그대 삶의 향기에 젖다’ 출간
  • 강상훈 기자
  • 승인 2020.11.10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대 삶의 향기에 젖다, 방원조 지음, 300쪽, 1만4000원

삭막한 현실 속에서도 우리 삶을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보고, 행복과 희망이 공존하는 내일을 노래한 소설집이 출간됐다.

북랩은 갈등과 반목의 상처로 어둡기만 한 세태에 동화적 발상으로 따스함을 선사하는 29편의 단편 소설집 ‘그대 삶의 향기에 젖다’를 펴냈다.

이 책은 평생을 교직에 몸담았던 저자 방원조 씨가 동화적 발상에서 얻은 삶의 이야기들로 엮은 친근한 일화들을 주제로 삼고 있다. 가족, 친구, 고향 풍경 등 누구나 공감할 법한 이야기부터 돌멩이, 강아지, 인조인간에도 인간성을 불어넣어 작품 세계를 확장한다.

이 책에는 총 스물아홉 편의 단편이 실려 있으며, 삶의 향기 가득한 행복세상을 즐겁게 조망한다. 저자가 말하는 ‘행복세상’은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에 몰입하여 즐기면서 풋풋하고 싱그러운 기쁨을 만끽하는 곳이다. 또한 진솔한 인연으로 살아가는 이유를 발견하여 꾸밈없는 삶의 향수가 점철된 순수한 갈망과 바람이 이루어지는 곳이다.

저자는 “‘아름다움을 꿈꾸는 사람이 행복세상을 만든다’라는 작은 바람을 함께 나누고 싶은 마음에 이 책을 쓰게 됐다”며 “독자들이 이 책을 가벼운 마음으로 읽으면서 잠시나마 잔잔한 미소를 짓는 여유를 가지게 되기를 고대한다”고 말했다.

저자 방원조 씨는 강원도 원주 출신으로 경기 화성 정림초 교감, 경기도 양평교육청, 용인교육청 장학사를 거쳐 용인 역북초등학교 교장으로 정년 퇴임하였다. 제16회 월간문학 신인상, 제7회 소년중앙문학상을 수상하였으며 작품집으로 ‘풀빛 목소리’(춘남출판사, 1979), ‘외갓집’(교학사, 1980), ‘그리움의 씨앗 하나’(아동문예사, 1992), ‘눈물이 고일수록 세상은 아름답다’(교문사, 2004) 등의 시집과 동화집 ‘사랑새 이야기’(성문사, 2002)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