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움베르토 에코의 지구를 위한 세 가지 이야기 / 꼭두각시 조종사
상태바
[신간] 움베르토 에코의 지구를 위한 세 가지 이야기 / 꼭두각시 조종사
  • 박상용 기자
  • 승인 2021.01.05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움베르토 에코의 지구를 위한 세 가지 이야기 / 움베르토 에코 지음 / 김운찬 옮김 / 에우제니오 카르미 그림 / 꿈꾸다 / 1만1000원

'20세기 최고의 지성'이라 불리는 움베르토 에코가 남긴 어른들을 위한 동화가 번역 출간됐다. 기호학자이자 철학자, 소설가로 활동한 에코는 '장미의 이름'이란 책으로 잘 알려져 있는데, 이번에는 누구나 읽기 쉽고 재미있게 짧은 우화형식으로 된 이야기를 선보인다.

책에는 우리 사회의 문제점을 풍자하는 '폭탄과 장군' '지구인 화성인 우주인' '뉴 행성의 난쟁이들' 등 3편의 이야기가 실렸다. 사람들이 욕심을 버리고 평화롭게, 피부색이 다르다고 해도 서로 이해하고 존중하면서, 무심코 버리는 쓰레기를 줄이고 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움베르토 에코의 희망이 담겼다.

 

 

 

 

 


◇ 꼭두각시 조종사 / 요슈타인 가아더 지음 / 손화수 옮김 / 현대문학 / 1만5000원

'소피의 세계'로 세계적인 작가 반열에 오른 노르웨이 작가 요슈타인 가아더의 신작 장편소설이 출간됐다. 요슈타인 가아더는 그간 철학, 역사, 종교, 진화생물학 등 다양한 분야의 이론과 메시지를 바탕으로 소설을 써내려갔다.

이번 소설은 노년의 언어학자가 주인공이다. 이 학자는 오늘날 유럽 언어 대부분의 뿌리인 '인도유럽어족'을 탐구하며 인생 이야기를 펼친다. 책은 외로움이란 무엇이고 무엇이 현재의 우리를 형성했는지에 대한 존재론적인 질문을 던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