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은기 교수가 들려주는 작곡가 쇼팽·리스트의 삶과 음악이야기
상태바
민은기 교수가 들려주는 작곡가 쇼팽·리스트의 삶과 음악이야기
  • 강상훈 기자
  • 승인 2021.01.14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은기 서울대 작곡과 교수.(대산문화재단 제공)


대산문화재단과 교보문고, 교보생명은 '2021 교보인문학석강' 첫 번째 강연으로 민은기 서울대 작곡과 교수의 클래식 강연 영상을 온라인으로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강연 주제는 '피아노에 담은 우주'로, 작곡가 쇼팽과 리스트의 삶과 그들의 음악에 대한 이야기를 소개할 예정이다. 특히 김강태, 노희성 피아니스트가 강연 중 해당되는 곡들을 직접 연주한다.

이번 강연은 총 3강으로 13일과 20일, 27일 오후 6시에 대산문화재단 유튜브에 순차적으로 업로드될 예정이다. 강연별 주제는 1강 '피아노가 만든 음악, 피아노를 만든 음악' 2강 '프레드릭 쇼팽, 내밀한 속삭임', 3강 '프란츠 리스트, 원초적 에너지'이다.

교보인문학석강은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인문학 강연을 선보이기 위해 2013년부터 시작된 프로그램으로, 우리의 삶과 인문학에 대한 깊은 통찰력과 지혜를 대중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