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관령겨울음악제 5일 개막…음악으로 전하는 따스한 위로
상태바
대관령겨울음악제 5일 개막…음악으로 전하는 따스한 위로
  • 강상훈 기자
  • 승인 2021.02.05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대관령 겨울음악제© 뉴스1


'2021 대관령 겨울음악제'가 5일부터 사흘동안 평창 알펜시아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이번 음악제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예년보다 규모를 축소해 총 3회의 공연으로 진행하며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으로도 생중계된다.

5일 개막 공연 '달콤한 고요'는 강원도 출신의 소프라노 임선혜와 파가니니 바이올린 콩쿠르에서 우승한 양인모를 비롯해 첼리스트 이호찬, 피아노 듀오 신박의 멤버인 피아니스트 박상욱이 무대에 오른다.

6일은 노부스 콰르텟이 '묵상'이라는 주제로 국내 무대에서는 듣기 힘든 르쾨, 야나체크, 브람스의 서정적인 레퍼토리를 선보인다.

마지막 7일 폐막 공연은 '토스카니니 콩쿠르' 2017년 우승자 차웅이 앙상블 더브릿지를 지휘하며 바이올리니스트 성경주, 플루티스트 조성현, 첼리스트 한재민이 협연자로 나선다.

손열음 예술감독은 "이번 음악제가 웃을 일 없는 일상에 날아든 작고 따스한 초대가 될 것"이라며 "안심되고 감동을 주는 음악제의 모범 사례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