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 뮤지컬 '레드북' 6월 개막…포스터 디자인 공모도
상태바
창작 뮤지컬 '레드북' 6월 개막…포스터 디자인 공모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레드북' 디자인 공모(아떼오드)


창작 뮤지컬 '레드북'이 6월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한다.

로맨틱 코미디인 '레드북'은 약혼자에게 첫 경험을 고백했다가 파혼당해 도시로 건너온 여인 '안나'와 할머니의 유산 상속 문제로 안나를 찾아온 변호사 '브라운'이 함께 위기를 헤쳐나가는 내용이다.

안나는 자신의 추억을 소재로 한 발칙한 소설을 ‘레드북’에 집필하지만 보수적인 빅토리아 시대에 여자 작가라는 이유로 대중들은 갖은 죄를 물어 그녀를 재판에 올린다. 하지만 안나는 세상의 편견에 맞서 재판을 성공적으로 마친다.

2018년 공연 당시 창작 뮤지컬의 기념비적인 여성 캐릭터를 선보였다는 찬사를 받았다. 이번에는 새로운 프로덕션이 세상의 비난과 편견을 무릅쓰고 작가로서 성장해가는 안나의 모습을 통해 자아실현의 가치를 전한다.

'레드북'은 또 개막과 함께 메인 포스터 디자이너 공모를 진행한다. 1위에게는 200만원의 상금과 VIP 티켓 20장을, 2위에게는 80만원과 VIP 티켓 10장을 수여한다. 공모는 디자이너 플랫폼 라우드소싱에서 4월1일까지 접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