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하지원 추상화가로 데뷔…소그림 3점 출품
상태바
배우 하지원 추상화가로 데뷔…소그림 3점 출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하지원이 추상화가로 변신해 단체전에 참여했다. 지난 30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시그니처 키친스위트 청담 쇼룸 아틀리에에서 개막한 단체전 '우행'(牛行)에서다.

하지원은 이번 단체전에 추상화 '슈퍼 카우'(Super Cow) 연작 3점을 출품했다. 작품들은 화려한 원색과 함께 거침없는 붓선이 잘 드러난다.

이번 단체전은 소의 해 신축년을 맞아 사자성어 '호시우행(虎視牛行)'에서 착안해 소 그림만을 모았다. 호랑이처럼 노려보면서 소처럼 걸으라는 호시우행은 예리한 통찰력으로 꿰뚫어보면서 신중하게 행동하라는 의미다.

오는 6월19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전시에는 하지원 외에도 하정우,구준엽 등 연예인과 아트놈,우국원,김지희 등 작가 12명이 참여했다.

 

 

 

하지원 작 '슈퍼 카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