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우환 작품처럼 물감 묻힌 식빵 그림…리언 개인전 '식탁의 대화'
상태바
이우환 작품처럼 물감 묻힌 식빵 그림…리언 개인전 '식탁의 대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가 리언이 한국 추상미술의 거장 이우환 화백의 '조응' 연작을 오마주한 개인전 '식탁의 대화'를 선보인다.

개인전 '식탁의 대화'는 지난 24일 서울 종로구 삼청로4길 차이킴 삼청점 갤러리에서 개막했다.

작품들은 작가가 평소 존경하는 이우환 화백의 '조응' '점으로부터' 제작 방식을 차용해 식빵에 다양한 물감을 묻혀 화폭에 찍어냈다.

리언 작가는 작가의 말에서 "식빵을 찍어내는 일은 이우환 선생님의 작업에 대한 존경에서 출발했다"며 "하면 할수록 그저 쉽게 직을 수 있는 점이 아니구나를 깊이 느끼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런 복합적 감정과 식빵을 찍는 동안 즐거웠던 에너지를 나누고 싶었다"며 "농담처럼 시작한 식빵그림을 보면서 함께 웃을 수 있다면 좋겠다"고도 말했다.

이번 전시는 오는 5월2일까지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