獨피아니스트 연주할 아리랑 편곡 찾습니다…이건음악회 공모전
상태바
獨피아니스트 연주할 아리랑 편곡 찾습니다…이건음악회 공모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2회 이건음악회 초청 연주자 피아니스트 ‘알렉산더 크리헬


독일 출신의 피아니스트 알렉산더 크리헬(Alexander Krichel)이 제32회 이건음악회에서 연주할 '아리랑' 편곡을 공모한다.

종합건축자재기업 이건(EAGON)은 '제32회 이건음악회 아리랑 편곡 공모전'을 오는 3일부터 26일까지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에는 학생, 일반인 등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개인이나 팀으로도 응모할 수 있다.

최우수작(1곡)을 작곡한 팀에게는 상금 200만 원을 수여하고, 우수작에 당선된 10팀에게는 공연관람티켓 및 10만원 상당의 스타벅스 상품권을 증정한다.

참가를 원하는 희망자는 이건블로그에 준비된 참가신청서와 PDF 형식의 악보와 MP3 음원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심사는 연주자인 알렉산더 크리헬과 이건음악회 자문위원이 참여할 예정이다. 알렉산더 크리헬은 2005년 스타인웨이 콩쿨에서 우승한 이후 유럽과 미국을 중심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연주자다. 방한은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 이건음악회는 알렉산더 크리헬과 현악 4중주 팀의 협연으로 진행한다. Δ제1바이올린 피호영 Δ제2바이올린 허상미 Δ비올라 에르완 리샤 Δ첼로 박노을 등 국내외 최고의 연주자들을 만나볼 수 있다.

오는 10월 24일 개막하는 이건음악회는 11월 2일까지 인천, 세종, 부산, 대구, 서울 예술의 전당, 서울 롯데콘서트홀 등 5개 지역에서 총 7회 열린다.

기타 수상 및 상금 등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이건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건음악회 관계자는 "아리랑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하고 싶은 음악가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통해 보다 많은 관객들이 진한 감동을 받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