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관으로 변신한 백화점"…현대百, 킨텍스점서 예술작품 전시회 연다
상태바
"미술관으로 변신한 백화점"…현대百, 킨텍스점서 예술작품 전시회 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百 더아트에이치(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은 다음 달 4일까지 킨텍스점에서 국내·외 유명 작가 30여명 예술 작품을 전시·판매하는 미술관 '더아트에이치'(The Art H)를 연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전시·판매 작품은 총 120여점이다. 전시기간 킨텍스점 9층 문화홀과 갤러리H를 비롯해 10층 하늘정원 등 점내 곳곳에 국내·외 작품을 설치해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9층 문화홀과 갤러리H에서는 영국 유명 예술가 '데이비드 호크니'와 국내 현대미술가 '이우환'을 포함한 국내·외 작가의 작품 100여점을 만나볼 수 있다.

대표 작품은 데이비드 호크니 'Perspective should be reversed'와 이우환 작가의 'Diglogue'를 준비했다. 10층 하늘정원과 2·3층 에스컬레이터 옆 공간에서는 '오동훈'과 '오원영'을 포함한 국내·외 작가들의 조각 전시 작품 20여점을 만나볼 수 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전시를 통해 고객들이 좀 더 쉽게 예술작품을 접하고 힐링할 수 있도록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고객들이 쇼핑 외에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