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예분야 신진작가를 찾아라"…렉서스, 마스터즈 어워드 개최
상태바
"공예분야 신진작가를 찾아라"…렉서스, 마스터즈 어워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렉서스코리아는 한국의 신진 작가 발굴 및 지원 프로젝트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어워드 2022'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5주년을 맞는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어워드는 국내 공예분야의 신진작가를 발굴·지원하는 인재육성 프로젝트다. 현재까지 16개의 작품이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에디션'으로 제작되고 있다.

올해 주제는 'RE-(리-)'다. 지구와 일상에 새로운 숨결을 넣어줄 수 있도록 '환경을 다시 생각하자'는 의미를 담았다. 기술과 감성이 포함된 생활용품·가구·액세서리 등 라이프스타일 제품이면 된다. 응모 기간은 11월 8일까지 렉서스코리아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심사위원은 구병준 챕터원 대표, 고보형 한양대 교수, 이석우 SWNA 대표다. 심사기준은 Δ제품에 담긴 공모주제에 부합하는 메시지 Δ장인정신의 가치가 반영된 작업과정 Δ실용성과 상품성을 갖춘 디자인 Δ제품의 참신성과 심미성 등이다.

심사 결과는 11월 24일 발표될 예정이다. 최종 우승 4팀에게는 각각 1000만원의 제작비를 지원한다. 수상작품은 렉서스코리아와 협업을 통해 멘토링 작업을 거친 후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렉서스 에디션으로 재탄생한다. 자세한 사항은 렉서스코리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병진 렉서스코리아 상무는 "기후변화로 위기를 맞고 있는 지구를 치유해줄 환경을 생각한 많은 공예 작품이 지원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