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 문체부 장관 "사립미술관, 지역 대표 문화시설로서 키우겠다"
상태바
황희 문체부 장관 "사립미술관, 지역 대표 문화시설로서 키우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사립미술관협회, 문체부장관 초청 간담회

황희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장관이 2일 한국사립미술관협회 관계자들을 만나 지역 대표 문화시설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안정적 지원을 약속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한국사립미술관협회 홍정주 회장을 비롯해 지역 미술관을 운영하고 있는 미술관장 9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사립미술관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달라고 요청했다.

홍 회장은 "사립미술관은 열악한 재정 상황에도 불구하고 지역의 문화예술 발전에 이바지하고 있다는 자부심 하나로 버텨왔다"며 "코로나19 사태를 겪으며 매우 힘든 상황에 놓였기 때문에 문체부가 사립미술관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줄 것을 건의한다"고 밝혔다.

또한 사립미술관 인력 지원사업 확대, 전문인력 지속 근무환경 보장, 보조사업 미술관 자부담 경감, 노후화된 미술관 안전시설 개선 지원 등도 요청했다.

황희 장관은 "사립미술관이 코로나19 사태로 더욱 어려운 환경에 놓이게 되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사립미술관이 지역의 대표 문화시설로서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오늘 의견을 바탕으로 지원 방안을 계속 마련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황 장관은 "소비할인권 사용 재개를 계기로 문화 활동이 회복되고 소비가 진작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문화예술계가 활력을 찾기를 바란다"며 "사립미술관이 코로나19로 지친 우리 국민들의 마음을 달래는 ‘쉼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도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