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아트센터가 함께 공연할 젊은 예술가를 찾습니다"…최대 1억원 지원
상태바
"두산아트센터가 함께 공연할 젊은 예술가를 찾습니다"…최대 1억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AC 아티스트 과거 작품

두산아트센터가 공연예술 분야의 젊은 예술가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오는 26일까지 공개 모집한다.

'DAC 아티스트' 공모는 2007년부터 공연예술 분야의 젊은 예술가들이 안정적인 작품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공모에는 한국 국적의 만 40세 이하인 예술가 중 학교 작품 외 2편 이상 창작활동을 했다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활동 장르, 역할에 제한은 없고 개인으로만 지원할 수 있다.

정식 공연화되지 않은 신작에 한해 공모 지원이 가능하다. 공모에 지원한 창작자는 서류심사와 개별 인터뷰를 통해 2월 중 최종 선정된다.

이 사업은 보다 많은 창작자들과 만나기 위해 지난해부터 공모로 전환해 2명을 선정했다. 공모 첫 해인 지난해 진주(극작가), 추다혜(국악창작자)가 선정돼 올해 하반기에 신작을 선보일 예정이다.

선정된 예술가는 제작비를 최대 1억원 상당 지원받고 또한, 극장 및 연습실, 홍보마케팅 전반을 지원받으면서 2023년 9~10월 중에 공연을 선보이게 된다.

두산아트센터는 2007년부터 극작가, 연출가, 국악창작자, 무대미술가 등 다양한 분야의 창작자들을 DAC 아티스트로 선정해 지원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