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현대미술관 'MMCA 스테이지 x 정재형' 15일 개최
상태바
국립현대미술관 'MMCA 스테이지 x 정재형' 15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현대미술관 제공)


국립현대미술관(MMCA)은 무대 예술가를 초대해 현대미술과 어울림을 선보이는 공연 시리즈 'MMCA 스테이지'를 오는 15일 오후 7시 서울관 멀티프로젝트홀에서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올해는 음악가 정재형이 출연한다. 정재형과 국립현대미술관의 협업은 2020년 온라인 공연 'MMCA 라이브'에 이어 두 번째다.

서울관에서 진행 중인 '나너의 기억' 전시와 연계, 정재형의 피아노 연주를 비롯해 디제잉, 미디어아트 등의 공연이 열린다.

참가 신청은 8일 오후 2시부터 미술관 누리집에서 선착순(200명)으로 받는다. 참가비는 예약자 이름으로 전액 월드비전 시설보호아동 미술심리치료 사업에 기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