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과 한 알에 우주 담았다'…그림책 작가 송선옥 원화전
상태바
'사과 한 알에 우주 담았다'…그림책 작가 송선옥 원화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선옥 작가© 갤러리 지지향 제공


그림작가 송선옥의 원화전 ‘사과, 달콤한 행성’이 다음달 20일까지 파주 지혜의숲 갤러리 지지향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에는 전병호 시인의 시에 송선옥 작가의 독창적 그림으로 완성된 그림책 '사과 먹는 법'(봄봄출판사)에 담긴 원화 12점이 걸렸다.

전시에는 원화 외에도 작가의 작업실을 엿볼 수 있는 작은 아틀리에, 송선옥의 스타일과 특징을 담은 영상편지, 창작 수첩, 스토리보드, 더미북 등 다양한 볼거리가 담겼다. 특별히 갤러리를 찾는 아이들을 위해 ‘사과 모형’을 설치하고 ‘미니북 만들기’ 체험 부스를 마련하는 등 생각하고 놀이하는 전시 기능을 높였다.

이번 전시 기획자이자 해설자인 갤러리 지지향 대표 강경희 문학평론가는 “송선옥의 그림은 시와 그림이 서로 절묘하게 공명하는 세계를 구축하며, 글 중심의 서사를 넘어 화가의 스토리텔링으로 완성되는 수준 높은 작업”이라 평가했다.

이에 더해 송선옥의 그림을 제대로 즐기려면 반복 감상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강 평론가는 "송선옥의 그림은 거듭 볼수록 생각 주머니가 열리는 구성으로 다양한 그림 문법을 즐겁게 궁리하는 것이 감상 포인트"라고 말했다.

 

 

송선옥 작가의 그림책 ‘사과 먹는 법’(사진=봄봄출판사).

 

 


전시 관람은 무료이며 휴관 일은 없다. 원화 작품 구매는 전시장을 방문하거나 갤러리 지지향 또는 출판도시문화재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전시 기간인 오는 25일 토요일 오후 2시 지혜의숲 북소리서점에서는 송선옥 작가와의 만남도 개최된다. 저자 사인회, 작가와 함께 그림책 만들기, 작가의 소소한 일상과 창작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행사 참가자에게는 그림엽서나 아트포스터를 제공한다. 사전신청과 현장 신청도 가능하며 이 행사에는 소정의 참가비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