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인스모커스, 아티스트 최초로 우주 가장자리에서 공연
상태바
체인스모커스, 아티스트 최초로 우주 가장자리에서 공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층권 탐사 및 우주 관광 기업인 월드뷰(World View)가 그래미 수상에 빛나는 듀오 밴드 ‘체인스모커스(The Chainsmokers)’를 월드뷰 우주 관광 여행에 초대했다고 20일 발표했다.

이번 초대로 체인스모커스는 지구와 우주의 경계에서 공연하는 최초의 아티스트가 된다.

체인스모커스는 ”늘 우주여행을 꿈꾼 만큼 이번에 월드뷰와 함께 우주여행을 경험하게 돼 무척 기쁘다”며 ”우리는 지구와 우주의 모습이 모두 놀랍고 특별할 것이라고 믿는다. 이번 경험을 통해 새로운 영감을 받아 새로운 프로젝트에 반영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체인스모커스는 2024년 상업 우주 관광 비행의 시작과 함께 성층권 여행을 경험하는 최초의 여행가가 된다. 이들은 월드뷰 캡슐 내부에서 공연을 녹화해 관객들이 음악과 아티스트의 우주여행을 직접 경험할 기회를 제공한다. 공연과 녹화와 관련된 자세한 정보는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라이언 하트먼(Ryan Hartman) 월드뷰 최고 경영자(CEO)는 ”최고 앨범 판매 기록을 보유한 체인스모커스가 우리 항공편을 이용해 고무적인 여행을 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의 목표는 아티스트를 비롯해 모든 사람이 더 쉽게 우주여행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아티스트들은 지구와 우주의 경이로운 광경을 보고 난 후에 특별한 이야기를 사람들에게 전할 것으로 믿는다. 월드뷰는 음악 아티스트들에게 이런 경험을 제공하는 최초의 우주 관광 업체가 된 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월드뷰의 사명: 지구의 재발견

다른 우주 관광 상품과는 달리 월드뷰의 항공편은 그랜드 캐니언,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Great Barrier Reef), 세렝게티, 북극광, 아마존강 유역, 기자 피라미드, 중국 만리장성 등 세계 7대 불가사의를 볼 수 있는 성층권 에디션(Stratospheric Edition™)에서 출발한다. 여행객들은 지구와 우주의 경계에서 자연과 인간이 만들어낸 경이로운 세계를 경험할 수 있다.

항공권 가격은 5만달러로 1차 예약금은 500달러다. 8명의 월드뷰 여행객과 2명의 승무원은 무압 성층권 풍선과 가압 우주 캡슐을 타고 성층권에서 약 23마일 떨어진 고도 10만 피트까지 올라가 6~8시간 동안 놀라운 경험을 하게 된다. 여행객들은 동트기 전 이륙해 지구의 일출, 지구의 곡선, 우주의 어둠을 경험한다. 또 국경과 인종이 없는 세상에서 각 지역과 지구 자체의 아름다움, 섬세함, 역사, 중요성 등을 몰입감 있게 체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